브렉시트

브렉시트 그린라이트에 위험감수 분위기 물씬

(GMT+9 KST) EU가 새로운 브렉시트 협상안을 승인하고 영국 의회의 비준을 앞둔 상황이 되면서 글로벌 금융시장은 하나의 불확실성이 해소되고 있다고 보고있다. 지난 뉴욕장에서 안전자산인 달러, 엔화, 국채등의 인기는 하락한 반면 S&P지수와 독일 DAX지수 등은 상승했다. 특히 … 더 보기

금시세

美 다우지수 급락, 금값 1,500불 탈환

(GMT+9 KST) 지난 뉴욕장에서 공포지수의 상승과 더불어 안전자산 선호현상이 두드러지면서 글로벌 증시의 하락, 엔화와 금은가격의 상승세가 이어졌다. 2019년 4분기의 시작이 좋지 않음에 따라 시장참여자들은 다소 긴장하는 것으로 보인다. 달러의 하락 시작될까 위의 달러인덱스 일간차트를 살펴보면지난 … 더 보기

은값

은값폭등, 채권상승, R의공포 확산되나

(GMT+9 기준) 지난 런던장에서 독일 PMI(구매관리자 지수)충격으로 인해 안전자산으로 여겨지는 독일채가 폭등하고 유로화는 급락했다. 또한 뉴욕장에서는 은가격이 폭등하는등 글로벌 금융시장이 요동치는 하루였다. 달러강세 당분간 이어지나 위의 달러인덱스 일간차트를 살펴보면지난 런던장과 뉴욕장에서 20일 이평선을(오랜지색) 돌파했던 달러인덱스는 …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