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러 환율 전망, Fitch, 미국 신용등급 AAA 강등시킬 수도 있어

(GMT+9 KST) 미국의 추가부양책, 유럽의 코로나19 재확산 등의 이슈가 금융시장을 덮치고 있는 와중에 미국의 신용평가사인 Fitch사가 미국의 신용등급을 강등시킬 수도 있다고 알리면서 트레이더들에게 충격을 주고있다. CNN의 보도에 따르면 Fitch는 미국 대선과 관련해 어떠한 결과가 나오더라도 권력이양이 제대로 되지 않을 경우 미국의 완벽한 신용등급인 AAA가 강등될 수 있다고 밝혔다.

미국 총 공공부채 그래프, (출처) FRED

미국 신용등급 하락은 어떠한 결과를 가져오는가?

미국은 세계기축통화국이지만 국가신용등급의 하락은 투자자들의 신뢰를 잃게 만들어 금융시장을 요동치게 만들 가능성이 높다. 특히 이미 쌓여있는 천문학적인 부채는 미국으로 하여금 더 높은 비용을 치루게 만들 수 있어 우려가 더해지고 있다.

모든 일들이 미국대선을 중심으로 돌아가고 있어

전세계의 주목을 받고있는 미국대선을 앞두고 금융시장은 요동치게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달러화를 중심으로 많은 자산이 상승과 하락을 반복하며 심한 변동성을 보이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원화의 경우 선진국 시장의 움직임에 따라서 상승과 반복을 할 수 있어 트레이더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미국 대선에 예의주시하며 상황에 대응하는 수 밖에 없을 것으로 보인다.

*본 포스팅은 참고용으로만 사용가능하며 정확성을 보증하지 않습니다. 환율과 원자재는 변동성이 크고 급격한 쏠림을 동반하므로 자산에 치명적인 손실을 초래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최종판단은 투자자에게 있으며 자기책임의 원칙에 따라 이익과 손실 모두 투자자에게 귀속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댓글 알림받기
알림을 받습니다
guest
0 댓글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